“응급처치만 제대로 해도 훨씬 수월하게 치료할 수 있다”

관리자언론보도


전북 부안의 한 교회에서 최근 발생한 LPG 가스통 폭발 사고를 계기로 교회도 화상 사고의 안전지 대가 아니라는 인식이 확산되고 있다. 사람들이 모이는 장소인 만큼 안전사고에 각별히 주의할 필요가 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