“바이오헬스산업 중심은 병원…창업 요람으로 키우는 게 목표”

관리자언론보도

화상 전문병원 베스티안병원을 운영하는 베스티안재단 김경식 이사장은 자신을 ‘야전군’이라고 했다. 김 이사장은 국내에서 화상 환자를 가장 많이 진료한 외과의사로 통한다.